메인으로    
홈으로
찾아오시는 길 Daum 카페 바로가기  
내적여정(에니어그램) 연구소 소개 프로그램 회보 및 기고문 지도자과정 연수회 수강신청 게시판 게시판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사진첩
 
- 에니어그램
- 9가지 유형
- 에니어그램 보급현황
- 관련서적 소개

 

에니어그램이란? / 내적 성찰을 위한 여정

그리스어로 '9개의 점'을 뜻한다. 이는 인간의 9가지 성격 유형을 의미하며, 2천년 이상의 역사를 지닌 대단히 신비로운 인간학이다. 동방의 종교 지도자들 사이에서 구전되어 온 것을, 20세기 후반에 스탠포드 대학의 심리학자들이 그 깊이 있는 심리학적 통찰에 주목하여 전모를 밝혀내었다. 그 후 미국의 예수회 사제들에 의해 영성지도의 한 방법으로 개발, 채택되었다.

예수회의 창설자이신 이냐시오 로욜라 성인께서는 모든 수련자들에게 '영신 수련'을 시켰다. 이 수련은 세 단계로 되어 있는데, 첫번째가 '자신들의 마음과 영혼 속에서 일어나는 여러 가지 움직임'들을 바라보는 것이다. 두번째는 그것들을 인지하고 그 '움직임들의 원인과 목적을 이해'하는 것이다. 세번째는 이 '움직임들 을 받아들이느냐 거부하느냐' 하는 것이다. 이 영신 수련의 목적은 자신을 이기고 자신의 삶을 정리하기 위한 몸과 마음의 훈련을 통하여  그리스도와 일치를 이루는 것으로 그리스도교적 자유와 해방에 있다. 우리는 우리 자신을 이해하고 사랑함으로써 이웃을 사랑하고 받아들일 수 있으며, 하느님과도 진정으로 일치를 이룰 수 있다. 그리고 그 안에서 우리는 진정한 자유와 해방의 기쁨을 누릴 수 있는 것이다.

에니어그램은 그러한 목적을 이루기 위한 하나의 도구이다. 이런 면에서 그리스도교의 영성 지도자들이 전통적인 영신 수련과 병행하여 에니어그램을 도입하였고, 1993년엔 교황청 성직자들까지 이 에니어그램 연수회에 참여하였다.

시에나의 카타리나 성녀(이탈리아의 도미니코회 수녀)는 영적인 삶을 큰 나무로 묘사했다. 나무의 가지는 사랑이며, 나무의 줄기 부분이면서, 나무가 살아있을 수 있도록 하는 중심 부분은 인내라고 하셨다. 인내가 없이는 다른 덕이 있을 수 없다는 말도 참으로 의미심장하다 하겠다. 마지막으로 나무의 전체를 지탱해주는 나무의 뿌리는 자신에 대한 지식이라고 하셨다. 성녀의 주장대로라면 영적 생활이라는 나무는 자신에 대한 지식이 없이는 사랑 안에서도 성장할 수가 없다.

에니어그램은, 진정한 당신은 누구인가? 하는 물음을 갖고 떠나는 긴 여정이다. 우리 인간이 본성의 순수성을 유지하는 것은 잠시 뿐이다. 부모를 모방하고, 거짓말을 하고, 가식을 배우기 시작하는 때인 4∼6세 사이에 잃어버리게 된다고 한다. 그리곤 그들이 직면하는 냉혹한 현실에 적응하기 위해 나름대로의 방어적인 스타일을 발전시키게 된다. 에니어그램은 이와 같이 우리 각자가 붙들고 있는 강박에 사로잡힌 여러가지 얼굴을 가르쳐준다.

나는 올바르며 착하다.

나는 남을 도우며 친절한 사람이다.

나는 성공적이며 효율적인 사람이다.

나는 특별하며 남과 다르다.

나는 지혜롭고 총명하다.

나는 책임감이 강하며 성실하다.

나는 낙천적이며 행복하고 멋있다.

나는 힘이 있고 강하다.

나는 평화롭고 침착하다.

우리 모두는 이런 여러 가지의 이미지를 갖고 싶어하며, 또 남에게도 자신이 원하는 이미지를 주려고 애를 쓴다. 이러한 정열은 하느님이 주신 은총이며 재능이지만, 한편 여기에 집착하게 되면서부터 우리가 부여받은 선물들이 파멸의 원인이 되기도 하는 것이다.
우리가 이 이미지에 동화되고 유지하려고 하면 할수록 즐거움이었던 것이 짐이 되기 시작한다. 자신이 성취하고 누렸던 자랑거리들의 노예가 되는 것이다. 따라서 우리가 지나치게 집착하는 나의 모든 자랑거리는 역설적으로 우리의 죄가 된다. 에니어그램은 실제로 우리의 이 왜곡된 모습이 얼마나 과장되고 부조리한가를 알 수 있도록 도와준다. 에니어그램의 도움을 받을 때 우리는 내면의 무장을 해제하고 우리 자신이 만들어낸 자기 이미지, 즉 우리의 죄에서 벗어날 수 있다.

에니어그램이라는 표지판을 따라 길을 가다 보면, 단순한 그림 속에 숨겨진 놀라운 통찰과 지혜를 만나게 된다. 자신을 보호하기 위하여 도구로 사용해 온 양파 껍질 같은 방어 벽들을 깨닫고, 벗게 되는 것이다. 그 과정에서 우리는 참 자신의 얼굴, 하느님의 얼굴, 그리고 그리스도의 얼굴을 발견할 수 있다. 우리 모두가 자신의 멍에를 진심으로 깨달아 알게 되고, 그리스도의 멍에가 어떠한 것인지를 알아 간다면, 그 멍에는 진정 편하고 그 짐이 점점 가볍게 되는, 해방과 구원의 체험을 할 수 있을 것이다.

경기 파주시 한빛로 21(야당동 492-4) 예수마음배움터 ☎ Tel : 031)946-2338-7